케이트 모스, ‘Quick stop in Paris’ 올 블랙 스타일링에 베이지백 포인트
케이트 모스, ‘Quick stop in Paris’ 올 블랙 스타일링에 베이지백 포인트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19.11.20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적인 패션모델 케이트 모스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Quick stop in Paris’라는 문구와 함께 일상사진을 게시했다.

한국 시각으로 14일에 업로드된 사진 속에서 케이트 모스는 미니멀한 일상 룩에서도 강렬한 매력을 뿜어낸다. 화장기 없는 얼굴에 아무런 패턴이 없는 블랙 니트, 블랙 스키니, 블랙 롱부츠를 매치해 자연스러운 분위기를 강조하고 있다. 

마무리는 포인트 컬러인 베이지 컬러의 클러치로 한 것이 그녀의 스타일링 노하우다. 클러치는 이탈리아 네오 클래식 브랜드 ‘메트로시티’의 MQ0501로 케이트 모스가 광고뿐만 아니라 각종 행사 또는 일상생활 속에 서 즐겨 착용해 일명 ‘케이트 모스 백’으로 불리는 제품이다. 케이트 모스는 메트로시티 19FW 캠페인에서도 MQ0501을 착용한 바 있다. 

메트로시티 관계자는 “사진 속 케이트 모스는 클러치로 활용하고 있지만 체인 끈을 이용하면 숄더백이나 크로스 백으로의 변주가 가능하다. 퀄리티 높은 소가죽이 주는 탄탄한 소재감이 고급스러우며 세라토 오로메쪼 장식과 도피아 카테나 디테일은 부드러운 클래식 무드를 자아낸다”고 전했다.

이어 “메트로시티만의 스타일리시한 퀼팅 패턴을 바탕으로 탄생한 MQ0501은 심플한 디자인과 과감한 시도가 돋보이는 컨템포러리한 감각의 컬렉션이다”라고 말했다. 

시그니처 퀼팅 '모노 M퀼팅'은 하나의 선들이 교차되는 곳에 브랜드 메인 로고 M이 만나 만들어진 퀼팅으로 '하나의'라는 뜻의 이탈리아 단어 ‘모노’에서 유래했다. 

한편 케이트 모스는 평소 ‘라이트닝 퀼팅백’, ‘도피아 루체 퀼팅백’ 등 메트로시티의 핸드백들을 잇아이템으로 한 스타일링을 인스타그램에 자주 공개하고 있다. 케이트 모스가 착용한 제품들은 전국 메트로시티 백화점 매장과 공식 온라인 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