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사고 헬기 실종자 가족, 文대통령의 '2019 국민과의 대화, 국민이 묻는다' 행사 참여
독도 사고 헬기 실종자 가족, 文대통령의 '2019 국민과의 대화, 국민이 묻는다' 행사 참여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1.18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 등에 따르면 사고 헬기 실종자 가족 A씨는 오는 19일 오후 문 대통령의 대국민 정책 대화인 2019 국민과의 대화, 국민이 묻는다 행사에 참여한다.

A씨는 행사에 앞서 실시한 국민패널 모집에 직접 응모해 패널 중 한 명으로 선정되었다. A씨는 "바다와 육지 등에서 발생하는 대형사고에 대한 정부의 체계적인 대응을 주문하기 위해 패널 모집에 응모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한편 이날 독도 해역 인근 기상 악화로 연안을 포함한 수중 수색은 이뤄지지 않았고 수색 당국은 함정 6척과 항공기 2대를 투입해 해상 수색을 했으나 뚜렷한 성과를 보이지 않았다.

현재 사고 해역에는 풍랑경보가 발효되어 5m 높이의 파도가 치며 야간에도 함정 5척으로 해상 수색만 이루어질 예정이다.

한편 수색 당국은 4명 시신을 수습했으나 김종필(46) 기장, 배혁(31) 구조대원, 선원 B(46)씨 등 3명 생사는 아직 알 수 없는 상태이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