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치냉장고 화재 사고, 상당수 냉장고 사용 기간 10년 이상 확인
김치냉장고 화재 사고, 상당수 냉장고 사용 기간 10년 이상 확인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1.1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소방본부는 17일 최근 3년간 관내 김치냉장고 화재 46건을 조사한 결과 상당수가 냉장고 사용 기간이 10년 이상으로 확인되거나 추정됐다고 전했다.

김치냉장고 등 장기간 지속해서 전력을 사용하는 전자제품들은 사용 기간이 길어질수록 전선의 절연성능이 떨어지고 내부에 먼지가 쌓여 화재 발생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게 인천소방본부의 설명이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문옥섭 인천소방본부 화재조사팀장은 "김치냉장고는 권장 사용 기간이 일반적으로 7년"이라며 "그러나 더 장기간 사용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사용자들은 냉장고 내부 먼지를 제거하는 등 정기적으로 점검을 받아야 화재를 예방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제품 제조연도를 확인할 수 있었던 29건 중 28건(96.5%)은 냉장고가 10년 이상 된 것으로 조사됐다.

제조연도를 식별할 수 없는 17건 역시 냉장고가 10년 이상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화재 사고 원인은 전기적 요인이 42건(91.3%)으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