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토음식 맛보는 전북음식문화대전 31일 개막 및 서울 곳곳에 열리는 '먹거리 문화 축제' [팔도소식/축제]
향토음식 맛보는 전북음식문화대전 31일 개막 및 서울 곳곳에 열리는 '먹거리 문화 축제' [팔도소식/축제]
  • 보도본부 | 최지민 pro
  • 승인 2019.10.2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최지민, 구본영 수습] 전국 팔도인 우리나라. 수많은 지역이 있는 만큼 희로애락이 담긴 이야기들이 무궁무진할 수밖에 없다. 그 중 가장 눈에 띄는 소식들만 모아모아 정리하는 시간을 갖는다. 기사 하나로 전국 팔도소식을 한눈에!

오늘(10월 28일) 각 지역의 축제 관련 소식이다.

- 전국 각지의 축제 관련 소식

1. 향토음식 맛보는 전북음식문화대전 31일 개막 – 전라북도 전주시

(전북도 제공)
(전북도 제공)

전북도는 맛의 고장임을 알리고 향토음식 우수성을 홍보하기 위해 제14회 전북음식문화대전을 31일부터 닷새간 전주월드컵경기장 만남의광장에서 연다.

행사는 요리 경연, 셰프와 명인을 초청하는 쿠킹클래스, 향토음식 전시관 운영 등으로 꾸민다. 같은 기간 열리는 제17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와 연계해 볼거리, 먹을거리,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요리 경연은 향토음식과 창작 음식 부문으로 나눠 55팀이 경쟁을 펼치며, 성적 우수 팀은 수상인증 명패를 받는다. 쿠킹클래스는 셰프와 명인이 지역 특산물을 활용해 스토리가 있는 요리 강좌를 하는 자리다. 향토음식 전시관에서는 각 시·군 향토음식과 관광지를 소개하고 요리 경연 수상작을 선보인다.

2. 서울 곳곳에 열리는 '먹거리 문화 축제' – 서울특별시

(서울시 제공)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28일부터 11월 3일까지 도심 곳곳에서 '2019 서울 먹거리 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서울시는 세종문화회관 중앙계단에서 '지구밥상 실천 서약식'을 열고 원산지 확인하기·과대포장 제품 구매하지 않기·음식 남기지 않고 공유하기 등 친환경 밥상을 만들기 위한 서약을 발표한다.

29일부터는 시청에서 서울식문화 심포지엄, 한식인문학 특강, 도시먹거리 국제콘퍼런스, 밀레니얼 세대와 함께하는 토크콘서트를 연이어 개최한다.

이밖에 한살림선언 30주년 기념행사, 2019 영양의 날 행사, 제7회 한식의날 대축제 등 시민단체 주최 행사가 도심 곳곳에서 펼쳐진다. 축제 기간 전후로는 가을김치 담그기, 일일 음식 여행, 청년층 식생활 개선 프로그램 등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오늘은 전국 각지의 축제 관련 소식에 대해 알아봤다. 각 지역에서 다양한 축제를 개최 준비, 또는 진행하는 소식들이 많았던 오늘. 지역과 특색에 맞는 다양한 축제들이 개최되고 있어 전국 팔도 국민들이 많은 참여를 하길 바라본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