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철용' 김응수, 한결같은 아내 사랑...역시 순정이 있다
'곽철용' 김응수, 한결같은 아내 사랑...역시 순정이 있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0.18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짜> '곽철용'의 인기에 다시 주목을 받게 된 김응수가 라디오에서 입담을 뽐냈다.

17일 KBS 라디오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김응수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출처_영화 '타짜'
출처_영화 '타짜'

이날 한 청취자는 영화 <타짜>로 화제를 모았던 김응수에게 "실제 화투를 잘 치냐"라고 물었고 김응수는 "아주 잘 친다"라며 "어렸을 때부터 했다. 돈을 걸고 하지는 않았고, 팔 때리기 내기를 했다. 좋아하는 여학생의 팔을 잡으려고 열심히 했다"라고 답하며 순정이 있는 모습을 보이기도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한 청취자에게 "캐스팅 제안을 거절했는데 대박난 작품이 있느냐"라고 질문을 받자 김응수는 "하나 있다. 이병헌 씨가 출연했던 '내부자들'"이라고 답했다. 이에 김응수는 "속상한 마음에 영화를 보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의상에 대한 칭찬을 받은 김응수는 "아내가 사준 옷이다. 저는 주면 주는 대로 입는다. 저는 제 옷 스타일이 없다. 이렇게 말을 듣는 게 행복의 비결이다"라며 "제가 유일하게 경험이 없는 게 다른 여자를 사귀어본 거다. 지금의 아내가 첫 여자친구다. 아내가 공연을 보러온 관객이었는데, 이야기를 하다가 결혼까지 간 거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