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파업 철회'...총파업 코앞에 두고 극적 타결
서울 지하철 '파업 철회'...총파업 코앞에 두고 극적 타결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0.16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이 총파업을 코앞에 두고 극적으로 타결됐다.

서울교통공사와 서울교통공사노동조합은 16일 오전 3시께 실무협상을 재개해 총파업이 예고됐던 오전 9시를 앞두고 타결됐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박원순 서울시장은 타결에 즈음해 교섭 현장을 방문해 노사 양측을 격려했다.

앞서 서울 지하철 1∼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노동조합은 11일부터 닷새간 준법투쟁에 돌입했으며 교섭이 이뤄지지 않으면 16∼18일 총파업에 들어가겠다고 예고했다.

양측은 전날 오후 3시부터 파업 전 마지막 교섭에 들어갔으나 오후 9시 55분께 노조 측이 협상 결렬과 총파업 돌입을 선언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