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따라 발생하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돼지고기 금값 행진 [시선만평]
잇따라 발생하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돼지고기 금값 행진 [시선만평]
  • 보도본부 | 최지민 pro
  • 승인 2019.09.25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TV속 만화를 보듯 쉽고 편하게 풍자하는 '시선만평'
(기획 – 심재민 /일러스트 - 최지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경기 북부에서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돼지고기 도매가격이 다시 상승하고 있어 추이가 주목된다.

축산유통종합정보 사이트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3시 20분 현재 전국(제주 제외) 도매시장에서 돼지고기 평균(등외제외) 경매 가격은 kg당 5천223원을 기록하고 있다. 이는 전날 경매 가격인 kg당 4천824원보다 오른 것이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병하기 전인 16일 돼지고기 경매가는 4천403원이었다. 그러나 17일 아프리카돼지열병 발병으로 48시간 일시이동중지명령이 내려지면서 18일 6천201원까지 뛰었다가, 19일 이동중지명령이 해제되면서 5천828원으로 내려갔고, 20일에는 5천17원으로 다시 떨어지면서 안정세를 찾던 중이었다.

상황이 이러자 돼지열병이 다발적으로 발생해 일시이동중지명령이 이어지면 경매가 상승이 불가피하고, 이는 자연스럽게 소매가 상승을 부를 것이라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이처럼 아프리카돼지열병의 확산과 밀접하게 연동돼 있는 돼지고기 금값 현상에 서민들의 주머니 부담이 또 가중되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