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쿠드스-1'...사우디아라비아 국방부 14일 석유시설 공격한 무기 공개
이란 '쿠드스-1'...사우디아라비아 국방부 14일 석유시설 공격한 무기 공개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9.18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우디아라비아 국방부는 지난 14일(이하 현지시간) 사우디 아람코 핵심 석유시설을 공격한 무기가 이란제라면서 실물을 공개하겠다고 18일 밝혔다.

사우디 국방부는 이날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의 사우디 방문에 맞춰 이란이 공격의 주체임을 증명하는 증거를 대외에 공개하고 이날 오후 기자회견도 열 예정이다.

[사진/예멘 반군 공보부]
[사진/예멘 반군 공보부]

이번 아람코 석유시설 공격을 두고 예멘 반군은 무인기 10대로 공격했다고 했지만 미국 언론에서는 사우디와 가까운 이란 남서부에서 '쿠드스-1' 크루즈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보도했다.

미 CNN방송은 17일 사우디 석유시설로 발사된 미사일 중 빗나간 미사일에서 상태가 온전한 회로판을 사우디가 수거했고, 미국과 함께 이를 분석한 결과 이란의 설계를 기반으로 한 쿠드스-1이라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이란이 걸프 해역에 배치된 미 5함대와 사우디의 레이더를 피해 이란 남서부, 쿠웨이트, 이라크를 거치는 항로를 이용해 미사일로 공격했다는 것이다. 이 항로의 거리는 약 650㎞다.

쿠드스-1 미사일은 지난 7월 8일 예멘 반군이 자체 개발했다며 무기 전시회에서 공개한 적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