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방극장 컴백 남궁민, 드라마 '스토브리그' 출연 확정...새로운 인생 캐릭터 탄생 예고
안방극장 컴백 남궁민, 드라마 '스토브리그' 출연 확정...새로운 인생 캐릭터 탄생 예고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9.18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남궁민이 11월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로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18일 935엔터테인먼트는 남궁민이 SBS 새 드라마 ’스토브리그‘에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지난 주말 첫 대본 리딩을 마쳤다"라고 밝혔다. 

(남궁민_인스타그램)
(남궁민_인스타그램)

남궁민은 극 중 프로야구 만년 꼴찌팀 ‘드림즈’의 새로 부임한 단장 ‘백승수’ 역을 맡았다. 극중 백승수가 맡은 스포츠팀은 우승을 차지해도 비인기 종목이거나, 혹은 가난한 모기업을 둬서 우승을 하더라도 해체 당한다. 그런 그가 '드림즈'의 새 단장을 제안 받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가 전개된다.

남궁민은 출연하는 작품마다 장르를 가리지 않는 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입체적으로 캐릭터를 표현하는 현실 연기로 ‘믿고 보는 배우’의 대표 주자로 불리 운다. 하지만 남궁민은 이에 안주하지 않고 매번 새로운 캐릭터와 장르에 도전해 시청자들을 만나왔다.

특히, 남궁민은 지난 5월 종영된 KBS 2TV ‘닥터 프리즈너’에서 선과 악을 오가며 짜릿한 통쾌함과 카타르시스를 선사한 다크 히어로 '나이제' 역으로 또 한 번 인생작을 갱신. 대중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935엔터테인먼트 제공)
(935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토브리그’를 통해 또 다른 캐릭터로 대중을 만나게 될 남궁민의 새로운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남궁민이 출연하는 SBS ‘스토브리그'는 오는 11월 방영될 예정이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