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삭발식,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지경” 外 [오늘의 주요뉴스]
황교안 삭발식,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지경” 外 [오늘의 주요뉴스]
  • 보도본부 | 김아련 기자
  • 승인 2019.09.16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주요뉴스]

황교안 삭발식,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지경”

[사진/
[사진/연합뉴스 제공]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16일 "저의 투쟁에서 결단코 물러서지 않겠다. 지금은 싸우는 길이 이기는 길"이라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열린 '문재인 정권의 헌정유린 중단과 조국 파면 촉구 삭발식'에서 "문재인 정권의 헌정 유린과 조국의 사법 유린 폭거가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황 대표는 "제1야당의 대표와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문 대통령과 이 정권에 항거하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며 "문 대통령과 이 정권은 국민들의 고통을 외면했다. 국민의 분노와 저항을 짓밟고 독선과 오만의 폭주를 멈추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러시아서 '주4일 근무제' 도입 가능성 활발

러시아에서 주 4일 근무제 도입을 위한 논의가 활발해지고 있다. 러시아 정부 노동·사회보장부는 4일 근무제 시험 도입 문제를 논의할 회의를 며칠 내로 열 계획이라고 현지 일간 이즈베스티야가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러시아에서 주 4일 근무제 논의가 시작된 것은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총리가 지난 6월 초 제도 도입 가능성을 언급하면서부터다. 노동·사회복지부는 자체 논의를 통해 이달 말까지 부처 입장을 내각에 제출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구례서 22일부터 국제 철인 3종 경기 개최

[사진/
[사진/전남 구례군 제공]

전남 구례에서 국제 철인3종경기인 '2019 아이언맨 구례 코리아' 대회가 열린다. 16일 구례군에 따르면 19∼23일 지리산호수공원 일대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41개국 1천421명(외국인 590명)이 참가한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은 아이언맨 구례 코리아는 2014년 하프 코스로 시작, 2017년부터는 풀코스로 운영되고 있다. 19∼21일 선수등록을 거쳐 22일 오전 7시 10분부터 3개 종목 226km(수영 3.8km, 사이클 180km, 마라톤 42.2km)를 17시간 이내에 완주해야 하는 풀코스 경기가 시작된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