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잘 만나'고 있는 이하늬-윤계상, 결별설 왜 나왔나?
여전히 '잘 만나'고 있는 이하늬-윤계상, 결별설 왜 나왔나?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9.11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연예계 공식 커플 이하늬와 윤계상이 갑작스러운 결별설에 휩싸여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 10일 이하늬는 자신의 SNS에 반려견 '감사'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5년 전 애기 '감사'와 나. 모든 건 변하니까. 설령 항상 함께하는 관계라도 그때와 지금, 나도 너도 다르니 달라지는 것이 당연하겠지만 지나고 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다시 돌아오지 않는 날들. 그런 오늘"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출처_이하늬, 윤계상 SNS
출처_이하늬, 윤계상 SNS

이 게시물을 본 일부 누리꾼들은 남자친구인 윤계상과의 결별이 원인이라고 추측해 결별설이 흘러나온 것이다.

이에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은 잘 만나고 있다"라고 전하며 "이하늬가 SNS에 올린 글은 반려견이 훌쩍 크며 느낀 감회를 적은 것"이라고 밝혔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