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문회 무산된 조국, 국민청문회로 돌파시도 [시선만평]
청문회 무산된 조국, 국민청문회로 돌파시도 [시선만평]
  • 보도본부 | 이연선 pro
  • 승인 2019.09.02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TV속 만화를 보듯 쉽고 편하게 풍자하는 '시선만평'
(기획- 이호 / 일러스트-이연선)

2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가 무산된 가운데 조 후보자가 이날 오후 3시 30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합니다.

이날 조 후보자는 자신의 입장을 밝힐 수 있는 ‘대국민 기자회견 방식’의 소명 절차를 밟을 것이라 밝혔습니다.

이날 기자 간담회는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이 사회를 보며 조 후보자의 모두발언 이후 기자들과 '무제한' 질의응답 시간이 이어질 예정입니다.

조 후보자는 "인사청문회가 열리기를 오랫동안 기다렸는데 최종 무산되어 무척 아쉽다. 무수한 의혹 제기가 있었지만 제가 직접 답할 수 없었기에 숨이 막히는 듯했다. 진실에 기초해 이뤄져야 할 후보자 검증이 의혹만으로 뒤덮여 끝날까 우려했다"며 "기자회견을 하게 된다면 밤을 새워서라도 모든 질문을 받고 모든 답변을 드리겠다"고 밝혔습니다.

조 후보자는 기자간담회의 자리를 빌어 사실상의 '국민청문회' 형식으로 대국민 소명을 하겠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습니다.

과연 오늘 펼쳐지는 국민청문회는 무수한 공격으로 너덜너덜해진 조 후보자의 이미지를 회복시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