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다시 발생한 사람 공격 사건...주인없이 돌아다니던 개에 70대 여성 집안에서 봉변
또다시 발생한 사람 공격 사건...주인없이 돌아다니던 개에 70대 여성 집안에서 봉변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8.31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가에서 주인 없이 돌아다니던 개가 집안까지 침입해 70대 여성을 공격하는 일이 발생했다.

31일 부산경찰청과 부산진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께 부산 동구 한 가정집에서 개에 물렸다는 A(78·여)씨 신고가 접수됐다.

(부산소방본부 제공)
(부산소방본부 제공)

A씨는 119 출동 당시 다리 왼쪽 종아리와 정강이 부위가 각각 2㎝, 4㎝가량 찢어져 피를 흘리고 있어 병원 응급실로 옮겨졌다.

경찰은 A씨가 이날 집 안 거실에서 쉬던 중 개의 공격을 받았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 아들이 기르던 진돗개와 산책하러 나갔는데 동네를 배회하던 핏불테리어가 진돗개를 뒤에서 물며 싸움을 했고, A씨 아들이 놀라 집안으로 피하자 핏불테리어가 따라 들어와 A씨를 공격했다"고 설명했다.

핏불테리어는 A씨 남편이 야구방망이를 이용해 쫓아냈으며 119구조대는 마취제와 포획망을 이용해 핏불테리어를 포획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