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안중근 의사 기념관 일정까지 중국서 일정 완료
양승조 충남지사, 안중근 의사 기념관 일정까지 중국서 일정 완료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8.23 2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3일 헤이룽장성 하얼빈 안중근 의사 기념관 방문을 끝으로 4박 5일 동안의 중국 출장 일정을 마치고 귀국했다.

양 지사가 방중 마지막 방문지로 택한 안중근 의사 기념관은 2014년 1월 처음 개관하고, 3년여 만인 2017년 3월 하얼빈 역사 증·개축 공사에 따라 인근 조선민족예술관으로 임시 이전했다 지난 3월 다시 문을 열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기념관에서는 안중근 의사의 생애와 사상, 의거 후 뤼순 감옥에서의 순국 과정 등도 만나볼 수 있었다.

양 지사는 기념관을 관람하며 100여 년 전 안중근 의사의 숭고한 가르침과, 안 의사의 의거가 갖는 역사적 의미 등을 가슴에 되새겼다.

기념관 방문에 앞서 헤이룽장성 성민행정부 소속 사업소인 사회재활병원을 찾아 운영 현황을 살피기도 했다.

한편 22일에서는 중국 지린성 창춘(長春)에서 열린 '동북아 지방합작 원탁회의'에 참석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