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에게 알맞는 크기의 스크래처는?
고양이에게 알맞는 크기의 스크래처는?
  • 보도본부 | 이호 기자
  • 승인 2019.08.21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이 스크래처는 긁는 것이 본능인 고양이의 스트레스와 건강을 위해 필요한 용품이다. 

고양이의 발톱은 계속 자라나는데 새로운 발톱이 자라나면서 발톱의 끝부분은 죽은 각질이 되고 이를 벗겨주어야 혈액순환이 잘 되고 발톱이 살로 파고드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따라서 고양이는 긁는 것을 본능적으로 하는데 이를 집에 있는 가구나 벽이 아닌 스크래처에 함으로써 고양이도, 반려인도 평안한 생활을 하게 되는 것이다. 

키워보리 스크래처 제공
키워보리 스크래처 제공

고양이 스크래처를 고를 때에는 몇 가지 고려해야 할 것이 있다. 첫째 적절한 강도를 가져야 한다. 집 안에서 생활하는 고양이는 스크래처가 너무 강하게 되면 발톱이 부러져 다칠 수 있고, 반대로 약하면 자주 스크래처를 교환해줘야 하는 문제점이 발생할 수 있다. 

둘째 먼지를 생각해야 한다. 주로 스크래처는 종이 또는 나무 재질로 되어 있다. 이를 긁으면 당연히 먼지가 생긴다. 이 먼지는 공기중에 날아다니면서 사람과 고양이의 호흡기로 들어가게 되는데 원재료가 해로운 성분이면 이 먼지 역시 해로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셋째 사이즈가 맞아야 한다. 고양이가 편안하게 누울 수 있을 정도의 사이즈를 구매해야 한다. 특히 덩치가 큰 고양이에게 맞는 스크래처를 구하기 어렵기 때문에 사이즈를 잘 측정해서 알맞은 사이즈의 스크래처를 구해야 한다. 

키워보리 고양이 스크래처를 개발, 생산하고 있는 ㈜이룸디엔피 대표이사 주용진 대표는 “스크래처의 크기는 고양이의 편안함을 좌우하기 때문에 적당한 크기를 선택할 수 있어야 합니다. 고양이의 길이와 크기를 감안해서 넉넉한 크기의 스크래처를 선택하면 고양이가 매우 편안해 할 것입니다”라고 조언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