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여행] 자연이 주는 아름다운 휴식처, 제주도 ‘중문 해변’ [제주 서귀포시]
[SN여행] 자연이 주는 아름다운 휴식처, 제주도 ‘중문 해변’ [제주 서귀포시]
  • 보도본부 | 김아련 기자
  • 승인 2019.07.21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충북 단양군)] 제주 중문 해변은 네 가지 색을 띤 모래와 제주도 특유의 검을 돌이 조화를 이루고 있다. 특히 중문해변은 수질, 경관, 안전 등이 우수해 많은 여행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파도가 가끔 거센 편이긴 하지만 운영상태가 안전해서 여름철 수상레저도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 날씨가 좋고 파도가 잔잔하다면 카약, 패러세일링, 윈드서핑, 수상스키, 서핑 등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매년 6~7월에는 세계적으로 멸종 위기종인 왕바다거북이가 백사장으로 올라와 알을 낳기도 한다. 바다의 수심이 깊은 편이며 과거에는 비단모시조개가 많이 발견되기도 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특히 중문 관광 단지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 중문 해변에도 여러 편의 시설들이 생겨났다. 해변을 따라가다 보면 카페에서 간단히 차를 마실 수도 있고 관광객들을 위한 쉴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무더운 여름, 더위를 식히러 바다로 떠나고 싶다면 제주도에 위치한 중문 해변을 추천한다. 시원한 바람과 함께 바다를 바라보며 휴식을 취한다면 자연이 주는 아름다운 선물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