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여야 5당대표 회담, 일본 수출규제의 부당함은 공감했지만... [시선만평]
청와대-여야 5당대표 회담, 일본 수출규제의 부당함은 공감했지만... [시선만평]
  • 보도본부 | 최지민 pro
  • 승인 2019.07.19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TV속 만화를 보듯 쉽고 편하게 풍자하는 '시선만평'
(기획- 이호 / 일러스트-이연선)

18일 오후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청와대에서 회동을 가지고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를 부당한 경제 보복이라는 인식에 공감했습니다.

이에 여야 5당 대표는 초당적 협력을 하기로 합의하고 일본 정부가 보복 조치를 즉각 철회해야 한다는 공동 발표문을 채택하였으며 범국가적으로 이번 사태를 극복하기 위한 정부와 5당이 함께하는 비상협력기구를 설치하기로 했습니다.

그러나 강제징용 문제 해법을 놓고 문 대통령과 야당 대표 간 의견이 표출되고, 문 대통령이 촉구한 추가경정예산안 처리와 일부 야당 대표들이 요구한 한일정상회담의 조속한 개최 또는 대일특사 파견 및 외교·안보라인 문책 현안에서는 접점이 나오지 않았습니다.

국민들이 극도로 예민해 하는 일본수출규제에 대해서는 뭉치는 모습을 보여줬지만 그 외의 건에서는 모두 흩어지는 모습을 보여주는 회동자리였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