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윤석열 검찰총장 "걱정 많이 된다" 外 [국회소식]
황교안, 윤석열 검찰총장 "걱정 많이 된다" 外 [국회소식]
  • 보도본부 | 이연선 pro
  • 승인 2019.07.16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이연선] 2019년 7월 16일 화요일의 국내정세

▶자유한국당
황교안, 윤석열 검찰총장 임명에 "검찰, 공정하고 바른 조직...걱정 많이 된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6일 문재인 대통령이 윤석열 신임 검찰총장을 임명한 것과 관련해 "검찰은 공정하고 바른 조직이어야 하는데 걱정이 많이 된다"라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자유한국당, 착한 추경을 나쁜 정쟁으로 그만 괴롭히길 바란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16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자유한국당은 착한 추경을 나쁜 정쟁으로 그만 괴롭히길 바란다"라며 "자신들이 표현한 그대로 제발 총선용 선심이라도 한 번 써보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민주평화당
민주평화당, 당 진로 놓고 당권파와 반당권파 심야 '끝장토론' 진행

민주평화당이 16일 서울 모처에서 내년 총선을 앞두고 독자적 자강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는 정동영 대표를 필두로 한 당권파와 제3지대 정당 창당에 나서자는 유성엽 원내대표 등 반 당권파가 심야 의원총회를 열어 '끝장토론'을 시도할 예정이다.

▶바른미래당
오신환 "더불어민주당, 몽니 부리지 말고 원내대표 간 합의 지키라"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16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은 더는 몽니 부리지 말고 18일과 19일에 각각 본회의를 열기로 한 원내대표 간 합의를 지키라"고 촉구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