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터그램] 현대 i30 N TCR, 유럽·아시아대회서 잇달아 우승 外 [오늘의 주요뉴스]
[모터그램] 현대 i30 N TCR, 유럽·아시아대회서 잇달아 우승 外 [오늘의 주요뉴스]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19.07.08 2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심재민] 2019년 7월 둘째 주의 시작 월요일. 자동차 업계에 어떤 소식들이 언론에 보도되었는지 한 눈에 살펴보도록 하자.

현대차 i30 고성능 경주차, 유럽·아시아대회서 잇달아 우승

'2019 WTCR' 첫 번째 레이스 경주하는 'i30 N TCR' (연합뉴스 제공]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경주차인 'i30 N TCR'가 유럽과 중국에서 열린 투어링카 대회에서 잇달아 우승을 차지했다. 현대차는 i30 N TCR이 포르투갈 빌라 레알 서킷에서 5∼7일 열린 '2019 WTCR' 포르투갈 대회의 첫 번째 레이스에서 1, 3위를 차지하는 '더블 포디움'을 달성했다고 8일 밝혔다.

빌라 레알 서킷은 '2019 WTCR'의 개막전이 열린 모로코 마라케시 스트리트 서킷에 이은 두 번째 시가지 경주 구간으로 도로 폭이 좁고 경주차의 최고 속도가 시속 230㎞에 이르는 빠른 코스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이로써 i30 N TCR은 지난 4월 말레이시아 세팡서 열린 TCR 아시아 개막전 우승을 시작으로 5월 중국 주하이, 6월 상하이 등 올 시즌 TCR 아시아 시리즈의 전 대회를 석권했다.

BMW 코리아, 뉴X3M / 뉴X4M 공개

BMW 뉴X3M / 뉴X4M 9월 공식 출시 [BMW코리아 제공]

BMW코리아가 고성능 모델인 '뉴X3M'과 '뉴X4M'를 9월 공식 출시하기에 앞서 국내 레이싱 경주장에 처음 공개했다. 뉴X3M과 뉴X4M은 BMW의 첫 중형 프리미엄 고성능 SAV모델과 SAC모델이다.

뉴X3M과 뉴X4M은 M 트윈파워 터보 기술이 적용된 3.0ℓ 직렬 6기통 엔진을 탑재해 최대 480마력에 달한다. 'M x드라이브'로 안정적인 승차감과 운전의 즐거움을 함께 제공하며 8단 자동 M 스텝트로닉(M Steptronic) 변속기를 장착해 독보적인 민첩성을 제공한다고 BMW코리아는 말했다.

BMW 코리아는 "뉴X3M과 뉴X4M 출시로 고성능 모델을 다양화할 계획"이라며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기아자동차, 광주수영대회 공식 후원

기아자동차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후원사로 참여해 대회 수송 차량을 지원한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지난 5일 ㈜기아자동차와 후원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기아자동차는 현재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과 호주 오픈 테니스대회 등 세계적인 스포츠대회의 스폰서십에 참여 중인 기업이다.

기아자동차는 이번 광주수영대회에서도 후원사 자격으로 대회 194개국 3천여 명의 참가선수단에 승용·승합차 430여 대와 수송 버스 130대의 차량을 공급한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