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유일 자사고 ‘해운대고’도 지정 취소 결정...서울시 자사고는 언제?
부산 유일 자사고 ‘해운대고’도 지정 취소 결정...서울시 자사고는 언제?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6.27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교육청은 27일 "자립형 사립학교(자사고)인 해운대고에 대한 운영성과를 평가한 결과, 기준 점수(70점)에 미달하는 것으로 나타나 자사고 지정 취소 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부산 유일의 자사고인 '해운대고'가 자사고 지정 취소 결정을 받았다.(연합뉴스 제공)

부산시 '자율학교 등 지정운영위원회'는 이날 해운대고에 대한 평가결과를 심의한 결과, 자사고 지정 목적을 달성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해운대고는 지난 3월 29일 학교 자체 평가보고서를 부산시교육청에 제출했으며 시교육청은 4월 5일부터 이틀간 서면평가를, 4월 22일부터 5월 1일까지 학생, 학부모, 교원을 대상으로 학교만족도 조사를, 5월 20일 현장평가를 각각 실시했다.

이에 해운대고가 재지정 기준 점수인 70점에 미달함에 따라 시 교육청은 교육부 동의를 받아 자사고 지정을 최종적으로 취소하게 된다.

자사고 지정 평가는 5년마다 진행되며 기준점에 미달하면 일반고로 전환된다.

한편,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27일 2기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에서 서울 자율형사립고 13곳에 대한 서울시교육청의 재지정 평가 결과는 오는 7월 둘째주 초에 나올 것이라고 말해 서울시 자사고의 재지정 평가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