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러] 나이지리아 북동부서 또 무장괴한 공격...군인 15명 사망
[테러] 나이지리아 북동부서 또 무장괴한 공격...군인 15명 사망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6.20 0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안이 불안한 서아프리카 나이지리아 북동부에서 이슬람 무장세력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테러가 잇따라 발생했다.

19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후 나이지리아 북동부 보르노주(州) 주도 마이두구리에서 북쪽으로 80㎞ 떨어진 도시 가지람의 한 군 기지가 무장괴한들의 공격을 받아 군인 15명이 숨졌다.

[사진/구글 캡처]
[사진/구글 캡처]

한 보안소식통은 괴한들이 트럭 9대를 타고 나타난 뒤 교전 이후 군인들을 기지에서 몰아냈다고 전했다. AFP는 기지를 공격한 이들이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보코하람과 연계된 세력으로 추정된다고 보도했다.

보르노주에서는 군기지 피습 하루 전에도 테러로 대규모 인명피해가 났다. 지난 16일 밤 주도 마이두구리에서 약 38㎞ 떨어진 콘두가 마을에 괴한 3명이 들이닥쳐 폭발물을 터뜨리는 바람에 약 30명이 숨지고 40여명이 다쳤다.

유엔(UN)은 2009년부터 나이지리아 북동부에서 테러로 2만7천여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