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푸드필름페스타 20일 개막 및 제10회 순성 왕매실 축제 개막 [팔도소식/축제]
부산푸드필름페스타 20일 개막 및 제10회 순성 왕매실 축제 개막 [팔도소식/축제]
  • 보도본부 | 한성현 PD
  • 승인 2019.06.19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한성현] 전국 팔도인 우리나라. 수많은 지역이 있는 만큼 희로애락이 담긴 이야기들이 무궁무진할 수밖에 없다. 그 중 가장 눈에 띄는 소식들만 모아모아 정리하는 시간을 갖는다. 기사 하나로 전국 팔도소식을 한눈에!

오늘(6월 19일)은 각 지역의 축제 관련 소식이다.

- 전국 각지의 축제 관련 소식

1. 영화와 음식이 어우러지는 ‘부산푸드필름페스타’ 20일 개막 – 부산광역시

영화와 음식이 어우러지는 2019 부산푸드필름페스타(BFFF)가 20일부터 23일까 부산 영화의전당에서 개막한다.(영화의 전당 제공)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영화와 음식이 어우러지는 2019 부산푸드필름페스타(BFFF)가 20일부터 23일까 부산 영화의전당에서 개막한다.

이 행사는 음식을 주제로 한 영화를 관람하고 다양한 부대 행사를 즐길 수 있는 축제로 올해는 개막작으로 일본 영화 '멘타이 삐리리'를 비롯해 음식을 소재로 한 15편이 상영된다.

국내에서 처음 상영되는 '멘타이 삐리리'는 명란젓이 후쿠오카의 유명 향토 음식으로 자리 잡게 된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로 한 남자가 부산에서 명란젓을 처음 먹어본 후 매운맛 명란젓을 개발하며 겪는 에피소드를 담았다.

영화는 '푸드 스토리 인 무비' 등 5개 섹션별로 관객을 맞으며 '우리 가족: 라멘샵', '완벽한 타인' 등이 선보인다.

영화 관람 후 영화 속 음식을 직접 즐길 수 있는 자리도 마련해 음식을 먹으며 영화를 볼 수 있는 야외 상영에서는 애니메이션 '조이 주', 눈과 입이 즐거운 '트립 투 이탈리아'가 상영된다.

미식 클래스 푸드 테라스에서는 유명 맛집 셰프 강좌가 열리는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준비됐다.

2. 이번 주말 당진서 '제10회 순성 왕매실 축제' 개최 – 충남 당진시

충남 당진시 순성면에서 '제10회 순성 왕매실 축제'가 개최된다.(당진시 제공)

19일 당진시에 따르면  지역 대표 농산물인 매실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위해 매실의 고장 순성면 순성왕매실영농조합 특설무대에서 22∼23일 '제10회 순성 왕매실 축제'가 펼쳐진다.

이 축제 참가 관광객은 6천원만 내면 2㎏ 상자에 직접 딴 매실을 가져갈 수 있다. 매실액 담그기 등 각종 체험 프로그램과 관광객 장기자랑 등도 마련된다.

순성면 남원천 일원에는 2001년 수해복구 사업의 하나로 심은 매실나무 10만여 그루가 자라고 있다.

오늘은 전국 각지의 축제 관련 소식에 대해 알아봤다. 각 지역에서 다양한 축제를 개최 준비, 또는 진행하는 소식들이 많았던 오늘. 지역과 특색에 맞는 다양한 축제들이 개최되고 있어 전국 팔도 국민들이 많은 참여를 하길 바라본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