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야산서 백골 시신 발견...온전한 상태나 신원 확인 단서 없어
오산 야산서 백골 시신 발견...온전한 상태나 신원 확인 단서 없어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6.17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오산의 한 야산에서 백골 상태 시신이 발견됐다.

경기 오산의 한 야산에서 백골 상태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연합뉴스 제공)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강력계에 따르면 지난 6일 오전 7시 30분께 오산시 내삼미동의 야산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백골 시신 1구가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백골 시신은 이 야산의 한 묘지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대체로 온전한 상태인 것으로 파악됐으나 신원을 확인할 수 있는 뚜렷한 단서가 없어 경찰은 신원 확인을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정을 의뢰했다.

경찰 관계자는 "주변 묘지에서 나온 시신인지 아니면 범죄혐의점이 있는지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