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현 '라디오스타' 복귀 안 한다는 이유 "복무 당시 '라스팀' 연락 없어서?"
규현 '라디오스타' 복귀 안 한다는 이유 "복무 당시 '라스팀' 연락 없어서?"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6.13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규현이 라디오 스타 복귀를 고사한 이유에 대해 입을 열었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규현, 은지원, 강승윤, 이진호가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사진-SM엔터테인먼트

이 중에서 규현은 "솔직히 '라디오스타'를 하면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던 것 같다. 게스트들에게 독한 얘기로 약을 올려야 하는 자리니까"라고 설명했다.

스페셜 MC로 출연한 이승훈의 "이 자리는 어떤 자리냐"라는 질문에 규현은 "그 자리는 왼쪽 고막에서 고름 나올 수 있는 자리"라고 말해 폭소케했다.

이어 규현은 "사실 '신서유기' 팀은 2년 동안 연락도 자주 오고 그랬다. 그런데 '라스' 팀은 연락 한 통도 없었다"라고 서운함을 드러냈다.

한편, 규현은 전역 일주일 만에 음원을 공개하거나 '신서유기7', '강식당2' 등 예능 프로그램에 줄줄이 출연한다는 소식을 전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