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용수골 꽃양귀비 축제 25일 개막 및 단양, 장미길의 향연 25일 개막 [팔도소식/축제]
원주, 용수골 꽃양귀비 축제 25일 개막 및 단양, 장미길의 향연 25일 개막 [팔도소식/축제]
  • 보도본부 | 한성현 PD
  • 승인 2019.05.20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한성현] 전국 팔도인 우리나라. 수많은 지역이 있는 만큼 희로애락이 담긴 이야기들이 무궁무진할 수밖에 없다. 그 중 가장 눈에 띄는 소식들만 모아모아 정리하는 시간을 갖는다. 기사 하나로 전국 팔도소식을 한눈에!

오늘(5월 20일)은 각 지역의 축제 관련 소식이다.

- 전국 각지의 축제 관련 소식

1. 원주 '용수골 꽃양귀비 축제' 25일 개막 – 강원 원주시

'제12회 용수골 꽃양귀비 축제'가 강원 원주시 판부면 서곡리 일원에서 25일 개막한다.(연합뉴스 제공)

'제12회 용수골 꽃양귀비 축제'가 강원 원주시 판부면 서곡리 일원에서 25일 개막해 다음 달 9일까지 이어진다.

관광객들은 광활한 공간에 활짝 핀 양귀비 매력을 만끽하면서 다양한 체험행사와 전시공연도 즐길 수 있다.

한복·교복 입고 사진찍기와 양귀비 사진 콘테스트, 압화 부채 만들기, 천년 돌탑 쌓기, 페이스 페인팅, 사진 찍어주기, 엽서 만들기, 전래놀이, 양귀비꽃 그리기 등 다양한 체험 부스가 운영되며 축제장 주변에는 전망대와 탐방로, 쉼터 등이 마련됐다.

막걸리, 감자떡, 감자칩, 메밀전, 도토리묵, 국수 등 꽃 양귀비를 이용한 다양한 먹을거리도 준비했다.

김정윤 위원장은 "양귀비꽃밭에서 지친 일상을 위로받고 활력을 얻고자 하는 많은 시민과 관광객들이 찾아주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2. "진한 꽃향기 취해 보세요"...25일 단양서 '장미길 향연' – 충북 단양군

단양군은 오는 25일 단양강변을 따라 펼쳐진 장미길에서 '2019 장미길의 향연'을 연다.(단양군 제공)

충북 단양군은 단양읍·단양읍주민자치위원회 주관으로 오는 25일 단양강(남한강의 단양지역 호칭)변을 따라 펼쳐진 장미길에서 '2019 장미길의 향연'을 연다.

단양 장미꽃길은 단양고등학교에서 상진리에 이르는 1.2㎞ 구간의 단양강변 산책로에 2009년 조성됐으며 해마다 5월이면 이 일대는 각기 다른 꽃말과 함께 화려한 색을 뽐내는 1만5천여 그루의 장미로 장관을 이룬다.

전체 장미길 중 약 400m는 '장미꽃 터널'을 이뤘다.

당일 오후 6시에 식전행사와 개막식이 열리며 지역 주민 작품·사진 전시, 지역 가수 음악 공연, 비눗방울 만들기, 대형 새총 쏘기, 오미자 시음회 등 이벤트도 벌어질 예정이다.

오늘은 전국 각지의 축제 관련 소식에 대해 알아봤다. 각 지역에서 다양한 축제를 개최 준비, 또는 진행하는 소식들이 많았던 오늘. 지역과 특색에 맞는 다양한 축제들이 개최되고 있어 전국 팔도 국민들이 많은 참여를 하길 바라본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