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청와대, 국회 협상에서 빠져라...나설수록 오히려 정국 마비" 外 [국회소식]
나경원 "청와대, 국회 협상에서 빠져라...나설수록 오히려 정국 마비" 外 [국회소식]
  • 보도본부 | 이연선 pro
  • 승인 2019.05.15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이연선] 2019년 5월 15일 수요일의 국내정세

▶자유한국당
나경원 "청와대, 국회 협상에서 빠져라...나설수록 오히려 정국 마비"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15일 국회에서 열린 '文정권 5대 의혹 관련 회의'에서 "이런 청와대라면 5당 협의체라는 이름으로 '범여권 협의체'를 고집하지말고 차라리 뒤로 빠지라"라며 "청와대가 나설수록 여야정 협의가 아닌 파탄을 조장하면서 정국을 오히려 마비 시키고 있다"라고 비판했다.

▶민주평화당
정동영 "황교안, 망언 의원 징계 결정 후 5.18기념식 참석해야"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가 15일 광주에서 당 지도부와 함께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한 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망언 의원 징계를 결정하고 나서 5.18 기념식에 와야 한다"라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더불어민주당 "황교안의 '민생투쟁'은 '가짜'...'진짜'를 제대로 보여주겠다"

더불어민주당 을지키는민생실천위원회는 15일 국회에서 '진짜 민생 대장정' 출정식을 열고 황교안 대표의 '민생투쟁 대장정'을 '가짜'라고 규정, 실제 민생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해 '진짜'가 무엇인지 제대로 보여주겠다고 선언했다.

▶바른미래당
바른미래당 오신환, 김성식 의원 누르고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1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김성식 의원을 누르고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됐다. 이날 투표에 참여한 의원은 24명으로 한 후보가 과반을 득표하면 더 이상 개표하지 않도록 한 당내 규정에 따라 정확한 득표수는 공개되지 않았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