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독사 매년 증가...50대 비율도 높다 [인포그래픽]
고독사 매년 증가...50대 비율도 높다 [인포그래픽]
  • 보도본부 | 이연선 pro
  • 승인 2019.05.09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진아 / 디자인 이연선] 혼자서 쓸쓸히 죽음을 맞이하는 고독사가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자료 : 7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자유한국당 간사인 김도읍 의원(부산 북구·강서구을)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

▶ 고독사
주변 사람들과 단절된 채 홀로 살다 고독한 죽음에 이르는 것. 최근 5년(2014~2018년)간 무연고 사망자는 8천173명에 달하고 있다.

▶ 연도별
2014년 1천379명
2015년 1천676명
2016년 1천820명
2017년 2천8명
2018년 상반기까지 1천290명

⇒ 해마다 상승하는 추세

▶ 연령별
70세 이상 2천473명으로 전체 28.4%
60~64세 1천222명(14.0%)
65~69세 842명(9.7%)
50대가 1천968명(22.6%)
40대 834명(9.6%)
40세 미만 292명(3.4%)
신원 미상 542명(6.2%) 등

⇒ 주목할 점, 한창 가정을 꾸려나가는 50대에서 무연고 사망자 비율이 높다는 것

▶ 지역별
서울 2천403명으로 가장 많음
경기도 1천525명(17.5%)
인천 661명(7.6%)
부산 590명(6.8%)
경남 429명(5%) 등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