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의장, 이금회 오찬 모임에서 의원외교 강화 방안 제안
문 의장, 이금회 오찬 모임에서 의원외교 강화 방안 제안
  • 보도본부 | 이호 기자
  • 승인 2019.04.12 2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2일(금) 문 의장은 국회 3층 귀빈식당에서 여아 5선 이상 중진의원 모임인 이금회 의원들과 정례 오찬회동을 가졌다. 

이날 문 의장은 의원외교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의원외교 혁신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문 의장은 “의원외교가 얼마나 중요한지 5당 대표 등과 함께 미국 순방을 갔을 때 느꼈다”면서 “외교는 정부가 주관하고 우선적으로 나서야지만, 세계 각지를 방문해 보면 의회외교가 더욱 활성화돼야 할 필요성을 느낀다”고 말했다. 

[출처_국회 홈페이지]
[출처_국회 홈페이지]

이어 “지금까지는 의원외교 혁신 차원에서 불필요한 경비를 줄이고, 보고서 제출을 의무화하며, 출장 일정을 공개하는 방향으로 제도개선이 이루어 졌다”면서 “지금부터는 의원외교를 실질적으로 강화되는 계기가 마련되길 희망하며, 꼭 필요한 외교는 열심히 나가서 해야된다”고 강조했다. 

문 의장은 방문외교뿐만이 아니라 초청외교도 중요하다면서 “예를 들어 주한 대사들을 국회에 초청해 의견을 듣고, 해외 의원들이 우리 국회를 방문할 때 파트너가 돼서 소통하는 방식으로 전문성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또 이날 모임에서 참석자들은 문희상 의장이 지난 10일 임시의정원 100주년 기념사를 통해 국회의 국무총리 복수추천제를 포함한 개헌안을 내년 총선에서 국민투표에 부치자고 제안한 것에 대해 공감 의사를 밝히고 연말까지 국회 차원의 개헌안 마련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