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차보다 13배 갈산 함유" 보이차 다이어트...효능과 주의점은?
"녹차보다 13배 갈산 함유" 보이차 다이어트...효능과 주의점은?
  • 보도본부 | 이재원
  • 승인 2019.04.10 0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이차의 효능이 주목받고 있다.

최근 방송된 SBS TV 교양 '생방송투데이'의 '정보 꿀' 코너에는 보이차 다이어트가 전파를 탔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날 윤다연 트레이너는 몸매 관리 비결로, 보이차를 소개했다.

윤 트레이너는 지난해 머슬마니아 스포츠모델 부문 1위를 차지했다면서 "운동을 안 하면 12~13kg까지 살 찐다"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가장 먼저 지방을 태워야 한다"면서 물티슈와 쇼파로 할 수 있는 운동법을 공개했다. 해당 운동법은 허벅지살은 물론 뱃살까지 잡아 군살을 모두 제거한다고. 

윤 트레이너는 "보이차는 지방 감량 효과로 알려진 녹차보다 갈산이 13배 더 함유됐다"면서 몸매 비결로 보이차를 설명했다. 

한편 보이차는 파우더 형태로 나오며, 하루에 약 2~3g 먹으면 적정량을 채울 수 있다.

혈관청소와 성인병 예방에도 도움이 되며, 1잔에 1.06mg의 갈산이 함유됐다.  

그러나 카페인 성분이 들어있어 과다 복용을 자제 해야하며, 위장이 건강하지 못하거나 빈혈이 있는 사람 역시 섭취에 주의해야한다.

 


닫기